도둑의 위장  라이스 노스웨스트 박물관 인근의 숲에서 36살의 그레고리 

리아스코스를 체포 한 도둑의 위장  불법 침입, 절도 등의 혐의로 체포된 그레고리가 화제가 되고 있느 이유는 체포 당시 그가 입고 있었던 너무나 독특한 '의상'  도둑의 위장 직접 제작한 '위장복'을 입고 있었는데, 이끼 및 풀 등의 재료로 만든 '저격수 복장'을 하고 있었다는 것이 경찰의 설명 도둑의 위장  '저격수 위장복' 때문에 경찰은 그레고리를 발견하는 것에 애를 먹었는데, 특수 훈련을 받은 경찰견이 그레고리를 발견한 후 물었다고. 

 



도둑의 위장 관련 이미지


미국 특수부대와 비슷한 우리나라 특수부대



1. 미국 대한민국

NAVY/SEAL - UDT/SEAL

미국

네이비실[NAVY/SEAL]




미국 해군의 엘리트 특수부대

SEAL은 바다ㆍ공중ㆍ지상(sea, air and land)을 의미하여, 육ㆍ해ㆍ공 어디서든지 전투가 가능한 전천후 부대라는 의미에서 붙여졌다. 1961년 쿠바사태 당시 피그만 침공사건의 실패를 겪은 존 F. 케네디 대통령이 특수부대 창설을 명령함에 따라 1962년 조직됐다.

네이비실이 되기 위한 훈련은 훈련과정에서 지원자의 80%가 탈락할 정도로 혹독하기로 유명하다. 8주간의 기초훈련을 비롯해 24주간의 수중파괴훈련, 28주간의 적성훈련(SQT : SEAL Qualification Training)을 포함해 폭파ㆍ정찰ㆍ전력전술 훈련 등 총 30개월에 걸친 훈련을 최종 통과해야 정규요원이 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네이비실이 임무에 투입될 때는 일반적으로 16~20명이 한 팀을 이룬다. 현재 미국은 2400~2500여 명의 네이비실 대원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2011년 5월 1일 9ㆍ11 테러의 배후이자 테러 조직인 알카에다의 지도자 오사마 빈 라덴이 대(對)테러 작전에 특화된 '네이비실 팀 식스(Navy SEAL-team 6)'에 의해 사살됐다. 빈 라덴 체포ㆍ사살 작전 암호명으로는 과거 미국을 괴롭혔던 전설적인 인디언 아파지족의 추장, 제로니모(1829~1909)를 빈 라덴에 빗대 '제로니모(Geronimo) E-KIA)'라 명명됐다. 공식 암호명은 '넵튠 스피어(operatio Neptune Spear)'다.










해군 특수전전단[UDT/SEAL]




해군 특수전전단(海軍 特殊戰戰團, 영어: ROK Navy Special Warfare Flotilla )은 대한민국 해군의 특수부대이다. 지금도 옛날에 부르던 약칭대로 UDT 혹은 UDT/SEAL(Underwater Demolition Team/Sea, Air, Land)이라고도 부르며, 해군 특수전 부대 또는 UDT/SEAL(Sea, Air, Land)/EOD(Explosive Ordnance Disposal) 부대라고도 부른다.

1955년 11월 25일 미국 해군 UDT 과정을 수료한 해군장교 7명이 1기 교육생 25명을 훈련시켜서 해군 수중파괴대(UDT)를 창설했다. 1기 교육생도로 300여 명이 지원했고 25명이 수료했다.

베트남 전쟁때는 한국군 해군 파월 수송전대인 '백구부대' 소속으로 파병 가서, 함정의 안전을 위한 수중암초 등 수중장애물 제거 활동을 하며 해군 수송 지원임무를 수행했었다.

1968년에는 폭발물처리반(EOD)이 창설되었고, 1976년에는 특수전(SEAL)임무가 추가되었다. 그리고 1993년 12월에는 해상대테러 임무가 추가되었고, 이 해상대테러 임무를 전문적으로 수행하는 대테러특임대가 1999년에 5월에 창설되었다. 이로써 부대는 UDT(수중파괴대), SEAL(특수작전대), EOD(폭발물처리대), CT(대테러특임대) 이 네 가지 작전대로 나뉘어지게 되고, 대원들은 이들 작전대 중 어느 한 곳에 배치되어 해당 임무에 따른 전문적인 훈련을 받게 되었다.

초창기엔 소규모의 수중파괴대였으나, 임무의 확대와 함께 규모도 성장하여 1983년 1월 제25전대로 재창설되었고, 다시 1986년 2월에 제56전대로 바뀌었다. 1998년엔 특수선박대가 창설되었다. 이후 이들 부대들의 통합 및 규모 증편의 필요성 때문에 2000년 1월 1일에 해군 특수전여단이 창설되었다. . 해군 특수전여단 여단장은 대령 혹은 준장이다.

부대는 다시 증/개편 과정을 거쳐서, 2012년 2월 1일에 지금과 같은 해군 특수전전단을 창설하게 된다.






















2. 미국 대한민국

델타포스 ----------------- 특전사 707 특임대

델타포스 [ Delta Force ]




델타포스는 정규군이 투입되기 힘든 상황에 뛰어들어 요인 암살, 인질 구출, 적 기지 파괴 등의 특수임무를 수행하는 미 육군의 특수부대이다.

델타포스는 특수전 장교 출신이며, SAS에서 근무한 바 있는 찰스 베크위드(Charles Beckwith)에 의해 1977년 11월에 창설된 것으로 영국 공군특수부대인 SAS(Special Air Services)를 모델로 삼았다.

델타포스는 주로 해외에서 활동하며, 대사관 및 항공기 인질 구출 작전, 마약 및 핵물질밀매단 와해 공작 등을 수행한다. 노스캐롤라이나주 포트 브랙(FortBragg)에 본부가 있다.

육,해,공군의 다른 특수부대와 달리 특수전사령부(USSOCOM)의 통제 체계에서 벗어나 '연합특전사'(JSOC:Joint Special Operations Command)의 지휘체계 아래 있다. JSOC산하에 있는 부대는 특수부대 가운데서도 가장 비밀을 요하는 임무만을 수행하는 부대들로 해군의 연구개발단(DevGRU)과 육군의 160항공단, 공군의 제2항공사단 일부가 여기에 해당한다.

델타포스는 81년 인도네시아 여객기 구출작전, 84년 베네수엘라 여객기 인질 구출작전, 89년 파나마 침공시 미국인 인질 구출작전 등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그러나 1979년 이란 혁명 때 수도 테헤란 주재 미국대사관에 억류된 미국 인질 66명을 구하려다 실패하였다.













707 특임대[707th Special Mission Unit]




707 특수임무대대(한자: 707 特殊任務大隊, 707th Special Mission Unit)는 대한민국 육군 특수전사령부(특전사) 소속의 부대로서, 대테러전 및 그외 여러 기밀 작전 등을 수행하는 특수 부대이다. 독일의 GSG-9과 미국의 델타 포스 를 비롯한 세계의 여러 유명 특수부대들이 707 특임대와 교환 훈련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12.12 사태 당시 신군부의 반대편에 섰던 당시 정병주 특전사령관을 3 여단장인 최세창 준장이 체포한 사건에 의해, 신군부가 특전사령관이 직접 지휘할 수 있는 전투 병력을 보유할 필요성을 느낌과 동시에 올림픽 개최지가 서울로 확정됨에 따른 한국 정부의 "국가 대테러활동지침"에 따라 1982년에 707 특수임무대대를 특전사령관 직속부대로 창설했다. 그 후 1986년 아시안 게임과 1988년 하계 올림픽을 준비하면서 처음으로 외부에 공개되었다.

1980년대엔 여러 무장 인질극 사건에 투입되어 임무를 성공시켰다. 특히 1986년의 추풍령 무장탈영 인질극 사건[1] 이 유명하다.










3. 미국 대한민국

미 해병 포스리컨 -------------- 해병 특수수색대

포스리콘 [force recon]




비정규전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 설립된 미국 해병대의 최정예 부대이다. 부대명 ‘force recon’은 force reconnaissance(수색부대)의 약칭이다. 제2차세계대전 중인 1941년 3월, 장교 7명과 사병 132명으로 구성된 미 해병대 수색중대로 출발하여 1942년 1월 제1 상륙수색중대, 1945년 5월 사단 본부대대 소속 수색중대(장교 5명, 사병 122명), 1944년 4월 5상륙군단 소속 상륙 수색대대(장교 23명, 사병 291명)가 되었다. 그 뒤 1963년 조직과 인원을 조정하여, 장교 32명과 사병 438명으로 구성된 4개 중대 편제의 수색대대로 개편되었으며 수색대대 밑에 6개 수색소대로 구성된 수색중대를 두고, 다시 그 하급부대로 2개 수색분대로 구성된 수색소대를 두었다. 수색분대는 2인 1조의 4개 팀으로 구성된다.

주로 상륙작전·특수정찰·테러진압작전 등의 작전에 투입되며 6·25전쟁 중에는 수색중대 및 정찰·저격소대가 참전하였고, 베트남전쟁 중에는 저격·기습·요인납치 등 해군의 네이비실과 같은 특수임무를 수행하였다. 2001년 미국의 아프가니스탄공격(테러와의 전쟁)에서는 오사마 빈 라덴의 은신처 수색 등의 임무를 띠고 아프가니스탄에 투입되었다.

2001년 현재 1985년 창설된 해병원정대(MEU:Marine Expeditionary Unit) 특수전대(SOC:Special Operation Capable) 소속이며 2개 부대가 존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이들의 임무에 관한 정보는 육군의 델타포스와 마찬가지로 거의 공표되지 않는다. 한국 해병대에는 이와 유사한 부대로 1957년 2월에 창설된 해병특수수색대가 있다.










해병대 특수수색대




해병대 특수부대로는 특수수색대가 대표적이다. 상륙부대 본대가 상륙하기 며칠 전에 적 해안지역에 침투, 정보수집과 정찰, 지휘체계 파괴 등의 임무를 수행하는 특수부대다. 상륙부대의 눈과 귀 역할을 하면서 적진 40여㎞까지 잠입해 아군 헬기 착륙 및 함정 상륙을 유도하고 교두보를 확보하는 역할을 한다.

장교·부사관 등 직업군인으로 중심으로 구성된 여느 특수부대와는 달리 해병대 수색대는 병사가 80% 가량을 차지하는 것이 특징이다. 해병대 수색병과를 지원한 사람은 해병대 교육훈련단에 입소, 6주간의 신병교육을 받은 뒤 수색교육대에서 기초교육, 수색 전문교육, 공수기본교육 등 12주간의 교육을 거쳐 특수수색대원이 된다.













4. 미 공군 레스큐 --------------- 공군6전대(공군탐색구조전대/공군레스큐)

미 공군 파라레스큐(United States Air Force Pararescue)




미 공군 파라레스큐(United States Air Force Pararescue)

미공군의 대표적인 특수부대 중 하나인 Pararescue Jumper(PJ)는 1943년에 20여명으로 창설된 Pararescue팀은 전세계 어디서든 고립된 인원이나 물자에 대해 구조 및 회수가 가능한 C-SAR작전을 전문으로 하는 특작부대입니다.

PJ대원들은 공중 침투 기술-해상 침투 훈련(HALO/HAHO), 산악 훈련등 고난도의 훈련을 배우며, 적지의 생존자 및 부상자들의 후송과 구조를 위해 상당한 수준의 EMT(emergency medical treatment) 기술을 보유하고 있습니다.(22주간 특전 의무 이수)

- 선발된 인원은 모두 미공군 특수전학교에서 16주간의 기본 과정을 이수.

포트베닝에 있는 미육군 공수 학교에서 공수기본(3주) 교육, 그리고 포트 브랙에 있는 MFF학교에서 HALO/HAHO 과정 5주, 플로리다의 미육군 SCUBA학교에서 약 5주간의 SCUBA과정, 미공군 기초생존학교에서 약 3주간의 생존교육 등 다양한 특수교육이 있으며 고급과정에서는 Jump Master, HALO Master, SCUBA고급, SERE 등.

또한 산악작전을 위한 암/빙벽 등반, 헬기를 이용한 Hoist운용, Fast rope, Rappelling 등을 훈련하고 있으며, 지상작전을 위해 전투차량 및 오토바이 등을 이용하기도 하며, 극지 작전을 대비해 Cross-country ski, Snow car, 썰매 등의 운용도 배우고 있을 정도로 다양한 훈련과 교육을 받는다고 합니다.













공군6전대(공군탐색구조전대/공군레스큐)
대한민국 공군 6탐색구조비행전대




대한민국 공군 6탐색구조비행전대

공군 6탐색구조비행전대는 대한민국 공군의 탐색 구조 임무용 특수부대다. "레스큐" 또는 "공군 6전대"라고 부른다.[1] 미군과 함께 한미연합탐색구조훈련을 한다. 2008 사천우주항공엑스포에서 HH-60P 페이브호크 헬기를 이용, 탐색구조 시범을 보이기도 했다. 대한민국 공군은 10대의 HH-60 페이브호크 탐색구조용 헬기를 보유하고 있다.

ICAO 규정에 따르면 한국 방공식별구역(KADIZ)내에서 재난상황에 처한 국제 선박과 항공기를 우리 군이 탐색 구조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2]

한미 공군은 10대 군사임무전환에 따라 2008년 9월 30일 이후 평시 미 공군 조종사에 대한 탐색구조임무를 공군 6전대에서 담당하게 되었다.[3]

대한민국 합동참모본부는 2008년 9월 25일 "주한미군의 10대 군사임무 가운데 주야간 탐색구조 임무가 오는 30일부로 한국군으로 전환된다”면서 “이 임무 전환을 끝으로 2003년부터 추진해 오던 10대 군사임무 전환 작업이 모두 완료된다”고 밝혔다

1994년 태풍으로 침몰하는 부산의 화물선 선원을 구조했다.

2003년과 2006년 군산 앞바다에 추락한 주한 미군 F-16 전투기의 조난 조종사를 공군 6전대 탐색구조전력이 무사히 구조했다.

2009년 3월 31일 서해상에 추락한 공군 제20전투비행단 소속 KF-16 전투기 조종사 2명도 공군 6전대의 HH-60P 페이브호크와 HH-47D 헬기로 구조했다







5. 미국 대한민국

미 육군 레인져 --------- 육군 특공대(특공연대,특공여단)

육군 레인져(75 레인저 연대)

75 레인저 연대(영어: 75th Ranger Regiment)또는 레인저는 미국 육군의 특수부대이다. 조지아 주 포트 베닝에 본부를 두고 있으며, 미국 육군 특수 작전 사령부(USASOC)의 지휘 아래에 작전한다.

미국은 티어원(1계층), 티어투(2계층) 특수부대를 보유하고 있다.

제2차 세계대전 종전후 미 육군은 레인저 교육과정을 남겨 놓은채 레인저 부대를 해체한다. 그러나

한국전쟁이 발발하자 1950년 10월 5개 레인저 중대를 재 출범한다. 이들은 1950년 12월 한국전쟁에

투입되어 각 사단에 중대단위로 배속되어 정찰, 기습, 매복, 전술목표타격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

한국 전쟁이후 해체 되었던 레인저부대는 베트남 전쟁 당시 재편성되어 1969년 부터 1972년 까지 13개

레인저 중대를 보병.기갑.공정 사단에 배속하여 운용한다. 이후 각 사단에 산재된 레인저 중대를 통합하여

1974년 단일지휘체계로 발족시킨 것이 "제75레인저연대" 이다.

현재 미 육군특수전작전사령부 예하 제75레인저연대 는 3개 대대 와 지원부서 총 2,000 명으로 구성되며

'기동타격대'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육군 특공대 (특공연대/특공여단)




대한민국 특공대(大韓民國特攻隊, Republic of Korea Special Assault Commando)는 특수 8군단 등의 특수부대에 대응하기 위해 창설된 부대이다.

1982년 10월 1일 최초의 특공대는 특수전사령부 예하 공수특전여단들에서 차출된 병력을 기반으로 창설하였다. 장교와 부사관 위주로 구성된 특전사와는 달리 징집병 위주로 구성되었고, 헬리콥터를 이용한 공중 강습을 하는 부대로서 적진에 깊숙히 침투하거나 반대로 침투한 적군의 특수부대를 소탕하는 임무를 가진다. 훈련소와 보충대, 각 사단별 신병교육대대에서 차출된 병사는 특공대에 배치되기에 앞서 특공신병교육대에서 2주간 특공무술, 레펠 강하, 제식 훈련 등을 익힌다. 이전까지는 훈련소와 보충대, 각 사단별 신병교육대에서 차출되었지만, 2012년 1월부터 모집제도가 추친되어 3월부터 시범 운용에 돌입한다

제201특공여단

제203특공여단

제205특공여단

제700특공연대

제701특공연대

제702특공연대

제703특공연대

제705특공연대

제706특공연대

제7강습대대

제8특공대대

제35특공대대



















  다른 비슷한 임무를 하는 미국/한국 특수부대가 있다면 추가합니다.

출처 : I Love Soccer (축구동영상)  싱싱e → I Love Soccer (축구동영상) 혼자서도잘해요님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docpaper

댓글을 달아 주세요